HOME > Magazine

젤리와 만년필 창간호
판매가격 : 10,000
적립금 :500
저자 :유음 편집부
출판사 : 유음 [출판사 바로가기]
출시일 :2017-07-31
크기 :172x220mm
페이지 :150
구매수량 :
총 금액 :

소개


유음은 문학중심의 창작 집단이자 출판사입니다. 젠트리피케이션으로 대표되는 비자발적 이주, 청년 세대의 전월세 문제까지도 도시 문제로 생각하며, 이를 변화하려는 노력에 관심이 많습니다. 그런데 도시 문제, 하면 아직까진 낯선 반응을 접할 때가 많습니다. 그래서 우리와 함께 도시를 살아가는 고양이를 통해 문제를 전하면 어떨까, 생각했습니다.


"고양이에게 포용적인 도시는 인간에게도 포용적인 도시"


도시 문제는 도시가 인간의 편리성으로만 구성되는 과정에서 주로 발생합니다. 길고양이는 도시에서 '없는 존재' 취급되며, 끝없이 도시에서 밀려납니다. 약자나 소수자의 처지도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재개발 사업으로 인해 인간과 길고양이가 모두 삶의 터전을 잃는 현상이 대표적입니다. '고양이' 시선으로 '도시' 접근한다면 또다른 해법을 찾을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젤리와 만년필> 이런 문제 의식에서 출발한 고양이 중심 문예지입니다. 유음은 <젤리와 만년필> 2~5 · 6~9 · 10~1 3 발간할 예정입니다.

"
우리는 귀엽고 강하다"


<젤리와 만년필> 창간호의 주제입니다. '귀엽다' 말에 내재된 혐오를 성찰하고, '강함' 속성을 병렬시켜 단어의 전복을 선언합니다. 우리는 "혐오"라는 단어가 어떻게 "귀여운 사람들" 재단하는지 뉴스를 통해, 삶의 현장에서 매시간 목격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상 누군가에게 귀여움을 강요당하기만 하는 존재가 아니라는 것을, 우리가 강하다는 것을 드러내기 위해 목소리를 내고자 합니다. 다섯 편의 산문과 편의 포토 에세이 연재 꼭지는 위와 같은 주제로 원고를 요청 드렸습니다.


유음은 '새로운 문학 공동체' 되려고 합니다. 낮고 소외된 목소리를 대변하고자 노력하면서, 동안 소외되어 문제들이 본격적으로 공론화될 있도록 문학장의 감수성을 갱신시키고자 합니다. 계속 치열하게 고민하고 과정을 독자 여러분과 공유할 것입니다. 일환으로 등단/비등단 가리지 않고 좋은 글을 탐색해 게재할 예정이며, 제작비가 안정되는 만큼 많은 분들과 함께 지면을 꾸려갈 계획입니다.












더 북 소사이어티에서 구입한 도서나 음반을 환불 혹은 교환하시려면 배송 받으신지 일주일 이내에 전화나 이메일로 신청해주세요. 단 커버가 뜯어져 있거나 훼손, 멸실된 경우에는 교환이 되지 않습니다.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은 왕복 배송료를 구매자 분이 부담하셔야 합니다.
기본 배송료는 3,000원입니다. (일부 도서지역 8,000원) 5만원 이상 구매시 배송료는 무료입니다. 단, 부피가 큰 상품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상품 페이지에 별도 기재됩니다.
배송기간은 결제일(무통장 입금은 결제완료 확인일)로부터 2~4일입니다.(토요일/공휴일 제외) 상품이 소량으로 입고되기 때문에, 1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주문이 취소됨을 알려드립니다.

문의
070-8621-5676, tbs.jungaram@gmail.com
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10길 22, 201호 (통의동) 2층 우)03044 | 상호: 미디어버스 | 사업자등록번호: 110-16-11810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5-서울종로-0383 [사업자정보확인] | 개인정보관리자: 정아람 | 대표: 임경용
tel: 070-8621-5676 | fax: 070-8621-5676 | email: mediabus@gmail.com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